‘2016년 호주 집값, 평균 7.7% 상승’.. 멜버른 최고 상승 10.8%

코즈코즈 0 317
Sponsored links

통계청에 따르면 2016년 한 해 동안 호주 내 주요 주도의 주택 가격은 7.7% 상승했다. 가장 집값이 많이 오른 곳은 멜버른으로 연간 집값 상승률은 10.8%를 기록했다.  

 

호주집값

 

통계청에 따르면 2016년 한 해 동안 호주 주요 주도의 주택 가격은 평균 7.7% 상승했다. 2016년 한 해 동안 가장 큰 폭으로 집값이 오른 곳은 멜버른으로 연간 10.8% 상승세를 보였다. 시드니는 이보다는 조금 낮은 10.3% 집값 상승세를 나타냈다.

 

호바트의 집값은 2016년 한해 동안 8.8% 상승했으며, 캔버라 5.5% 상승, 애들레이드 4.1% 상승, 브리즈번 3.8% 집값 상승을 기록했다.

 

하지만 퍼스와 다윈의 집값은 2016년 한 해 동안 오히려 하락했다. 퍼스의 집값은 전년 대비 4.1% 하락했고 다윈은 전년대비 7% 집값이 떨어졌다.

 

한편 지난해 4/4분기만 놓고 보면 호주 주요 주도의 집값 상승률은 4.1%를 기록했다. 한 분기 동안 집값이 4.1%나 상승한 것은, 지난 2015년 6월 분기 이후 가장 높은 성장세였다. 특히나 지난해 4/4분기의 멜버른 집값 상승률은 5.3%를 기록했고 시드니 역시도 5.2% 상승률을 보였다. 멜버른과 시드니가 호주 전체 주도의 집값 상승을 견인한 것으로 나타났다.

0 Comments
Sponsored links
Sponsored links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